전 여친의 노예가 되다 --단편 지금 무료로 즐겁게 감상하세요.

틴더
한국미녀
노빠꾸
1xbet
카지노 사이트
전 여친의 노예가 되다 --단편
야설닷컴 0 3,958 05.24 11:03

야설:결국 (맹)현지이와 난 헤어졌다-이 뒤로는 맹이라 칭하겠다.


술로 몇날 몇일을 지세우고 술취한 날 전화를 건다.


맹: 여보세요?


나: 잘 지내냐?


맹: 왜??? 왜 전화질이야?


맹은 한치의 후회도 없는 듯 보였다. 오히려 귀찮은 듯이 받았다. 목소리는 냉랭하다.


나: 그렇게 싫으냐?


맹: 어! 난 너 정말 시러...


맹이 나보다 2살이나 어림에도 오빠라는 말도 안한다.


나: 지금 전화좀 할수있어?


맹: 빨리 말해 요건만...


나: 다시 만나는 건 안돼겠지?


맹: 어! 나 이젠 남자친구 안사겨.그냥 하고 싶은데로 다 하면서 살꺼야.


근데 왜? 나랑 만나고 싶냐?


나: 어....안돼?


맹: 참내...나 너 시러......


나: 그럼 그냥 너 다 하고 싶은데로 다해..그냥 나만 만나줘...


맹: 하하하하.....진짜냐?????너 내가 하라는데로 다 할꺼냐?


나: 다 할테니까 나만 만나줘...


맹: 참을수 있겠어???다 너한테 심하게 할껀데??


나: 뭘 심하게 해????다 할께...그냥 만나자........


맹: 그래..만나...대신 조건이 있어.....하나라도 못하겠음 말해....그럼 안만날테니깐...


나: 알겠어..뭔데..말해봐...


맹: 우선 난 너한테 오빠라고 안할꺼고....그리고 난 너랑 사귀는거 아니고...


나: 그게 모야..


맹: 우선 다 듣고 말해...


나: 어..알겠어


맹: 그리고 난 너랑 안잘꺼야..절대로...다른 남자를 사귈수도 있고..다른남자랑 잘수도 있어..


그래도 너랑은 안자.그리고 돈은 절대 난 너 만나서 한푼도 안쓸꺼야.


나: 그럼...모야..난...너한테 할수있는게 모야..


맹: 끝까지 들어..그리고 이렇게 말대꾸도 하지마...내가 맘에 안들고 이럼 때릴꺼야..욕하고..


그리고 넌 다른여자랑 못자.


나: 넌 자고??


맹: 말대꾸하지 말라고..한번만 말대꾸 더함 욕나온다...


맹: 뭐 안걸리게 자면 될수도 있겠지만....난 그것도 용납 못해...그래서 니꺼 못쓰게 만들꺼야..


뭐 대충이래.....그냥 궁금한거 있냐?


나: 그럼 난 너한테 모냐? 노예냐???


맹: 뭐 그쯤 대겠네....애완용 내 기쁨조 정도?


나: 그럼 내가 할수 있는건 몬데?


맹: 많지.....내가 사달라고 하는건 사주고....해달라고 하는건 해주고...


나: 난 너랑 못잔다메???


맹: 당연하지..넌 주인이 노예랑 자냐??


나: 그럼 난 모하는데???다른여자랑도 못자면...


맹: 넌 입으로 내 거기 빨아주고 발에다 키스하고 이런거면 충분하지..그것도 영광이자나..


나: 넌 다른남자랑 사귄다고??


맹: 어....나도 섹스하고 싶을때도 있으니깐...


나: 그럼 나한테 돌아오는건 모가 있냐?


맹: 없어..근데...그렇게 아님 너 안만날꺼야...


나: 그럼 언제까지 그렇게 해야 하는데...


맹: 내가 너 버릴때까지... 넌 선택권 없어....그리고 니 거기는 앞으로 남자 구실 못할지도 몰라..


나: 왜?


맹: 어차피 나한텐 필요없어서 못쓰게 한다고 했자나..


내가 밟아버릴꺼야..못쓰게..다른여자랑 못자게....그러다가 넌 평생 못쓰게 될지도 몰라


그런정도 각오하고 있어..


나: ....


맹: 그정도는 돼야 내 기쁨조라고 할수 있지..


나: 진심이야??너 지금한말...


맹: 어...진심이야.....


나: 알겠어..대신 조건있어..나도..


맹: 뭔데...


나: 너 그럼 다른남자 사귀고 이래도 나는 계속 만나라고...


맹: 어..그럴꺼야..남자가 바껴도 넌 계속 만날꺼야....그래야 스트레스 해소하고 이러지...


나: 알겠어..근데..너 무섭다..


맹: 어 난 그래...너한테 비참함을 느끼게 해주고 싶어......내가 너한테 당했던 만큼...


넌 내 평생 노예가 될꺼야..


나: ...


맹: 시름 마러.....더 심하게 했음 했지...덜 하진 않을꺼니깐...


나: 알겠어....


맹: 하겠다고?


나: 어...그러겠다고...


맹: 하하하하...넌 이제 내 노예다.... 너 낼 내려와....


나: 알았어..


맹: 그리고 너 절대 니가 먼저 연락하지마..내가 연락할때까지 기다리고 있어..


끊는다..


난 한참동안 멍해있다. 이게 뭔가... 그러다가 잠이 든다.


다음날 (토요일)


2시쯤 되었을까...눈을떳다. 맹에겐 전화가 없어 전화를 한다.


맹: 야이 ㅆ ㅍ 놈아..내가 전화하라고 했냐??기다리라고..할때까지..


한마디도 못하고 맹이 끊어버렸다.


이게 모지? 정말 노예가 되었나?하는 생각이 든다...


밥을 먹고 5시쯤 맹에게 전화가 온다.


나: 여보세요?


맹: 야 너 전화하지말라고 했자나.


나: 알겠어..


맹: 지금 내려와


(나는 서울에 살고 맹은 천안에 산다.)


나: 알겠어..


맹: 야..돈좀 마니 가져와라...


나: 어...


7시쯤 천안에서 맹을 만났다...


맹: 안녕..노예야.


나: 어....


맹: 기분나쁘냐???니가 선택한거자나...


나: 어 알겠다고...근데 아까 모했는데 ?


맹: 뭘 알라고 하냐??하긴 이제 너한테 숨길필요도 없다.....그냥 소개팅했어..


나: 어...어땠는데...


맹: 모 그냥 그래..........


나: 사귈꺼야?


맹: 보고.....아직 몰라...


백화점가자.....


맹과 나는 백화점을 향했다.....


맹은 옷가지를 사고 나에게 돈을 지불하게했다. 근 2시간 정도 쇼핑에 난 50만원을 썼다.


그리고 맹과 난 맹의 집으로 향했다. 집에 들어간다.


맹: 신발 벗겨라...


나는 군말없이 벗긴다.


맹: 발에 키스도 해....깨끗이...


나는 그렇게 했다..


맹은 침대에 앉아서 tv를 튼다. 난 옆에 앉았다. 갑자기 맹은 내 싸대기를 내리친다.


맹: 야 너 모하냐..너랑 난 같은 급이냐..그냥 무릎꿇고 내 밑에 있어..


나는 어안이 벙벙했다....


그새에 또 맹은 내 싸대를 때린다...


맹: 빨리 하라고...

Comments

야동박사   보지넷   쉬멜닷컴   야동의민족   오피랜드   모아18   쉬멜조건만남   꽁닷컴   피망머니상   레플리카쇼핑   출장마사지   투닷컴   야설닷컴   19x.org